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파나마, 4번째로 10대 청소년 임신이 많은 나라
2019년 10세-19세 사이의 청소년 소녀 출생 등록 수 12,267명
에디터 기자   l   등록 21-10-08 17:22

본문

국제연합인구기금의 연구에 따르면, 파나마는 라틴 아메리카와 카리브해에서 67.2%의 비율로 가장 높은 10대 임신 횟수를 가진 네 번째 국가이다

세계적으로 볼 때, 10대 임신이 가장 많은 아프리카를 뒤따르고 있습니다.

한편, 이 보고서는 2019년 자료를 제공하고 있어 그 해에 파나마에서 10세~19세 사이 청소년 소녀의 출생이 12,267명으로, 이는 파나마에서 정상 출생률의 17%를 차지한다고 밝혔다. 이 중 총 458명의 10세~14세 사이의 소녀들이 아이를 출산했다.

지난 월요일, 사회개발부 장관 마리아 이네스 카스티요는 이 수치들이 공공보건 문제를 나타낼 뿐만 아니라 청소년 소녀들의 발달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다고 지적하면서, 청소년 임신 예방을 위한 전략인 이러한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무엇보다도 교육부의 성교육 지침을 가장 먼저 적용할 것을 언급했다.

장관은 10세~19세사이의 청소년 소녀의 삶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이 교육을 통해 조기 임신 예방과 감소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카스티요 장관은 사회적 문제를 극복해야 하며 비난받아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이 시스템을 측정하기 위해 사용된 기준들 중 일부는 사회에서 여성의 교육수준, 노동 참여 및 개인 소득이었다. 게다가, 보건부 보고에 따르면, 청소년 임신에 대한 임신, 출산, 그리고 산욕 등 의료와 관련하여 국가의 비용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2019년에 총 1500만 달러 이상이 이 항목에 할당되었다.

이 정보는 파나마의 청소년기 임신의 사회경제적 결과 연구에서 얻어진 것으로, 프로젝트는 중남미 10개국에서 실행되었으며 파나마는 11위이다.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통령 기소 위기, 브라질 …
美, 어린이 백신 접종·확산…
코로나19에도 올해 파나마 …
코로나 사망자 4일 동안 0…
정상회담 앞둔 미중, 기후변…
英제약사, 면역력 수십년 유…
**캐나다 구인 정보 **
NCT 127·NCT 드림,…
유럽, 다시 혹독한 겨울… …
빌 게이츠, 내년 중반엔 코…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