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BTS '프루프', 빌보드 앨범 차트 4주 연속 상위권 진입
정국·찰리 푸스 '레프트 앤드 라이트' 3주 연속 '핫 100' 차트인
에디터 기자   l   등록 22-07-20 10:43

본문

BTS, 부산엑스포 홍보대사에 위촉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19일 서울 용산구 ㈜하이브에서 열린 2030 부산엑스포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홍보대사로 위촉된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2022.7.19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달 내놓은 앤솔러지(선집) 앨범 '프루프'(Proof)가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4주 연속 상위권을 차지했다.

19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이 음반은 '빌보드 200'에서 전주보다 두 계단 하락한 19위를 기록했다.

'프루프'는 '월드 앨범' 3위, '톱 커런트 앨범' 8위, '톱 앨범 세일즈' 9위를 각각 차지했다.

음반의 타이틀곡 '옛 투 컴'(Yet To Come)은 '글로벌 200' 88위와 '글로벌'(미국 제외) 55위로 집계됐다.

BTS는 '글로벌 200'에서는 '다이너마이트'(Dynamite) 94위, '버터'(Butter) 114위,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 123위로 장기 흥행을 이어갔다. '글로벌'(미국 제외)에서는 '다이너마이트' 68위, '버터' 87위, '마이 유니버스' 90위, '달려라 방탄' 188위 등으로 각각 조사됐다.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국이 미국 유명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와 손잡고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를 6월 24일 발표했다. 사진은 '레프트 앤드 라이트' 앨범 이미지. 2022.6.24 [워너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BTS 정국, 찰리 푸스와 청량 서머송 '레프트 앤드 라이트' 발표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국이 미국 유명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와 손잡고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를 6월 24일 발표했다. 사진은 '레프트 앤드 라이트' 앨범 이미지. 2022.6.24 [워너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멤버 정국과 미국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가 협업한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는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51위로 3주 연속 진입에 성공했다.

제이홉의 솔로곡 '모어'(MORE)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얼터너티브 디지털 송 세일즈' 9위, '핫 얼터너티브 송' 22위, '글로벌'(미국 제외) 107위, '글로벌 200' 164위에 각각 올랐다.

tsl@yna.co.kr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재용, 추석 연휴 중남미 …
파나마 간 이재용, 해외 경…
파나마 전직 대통령 2명 '…
한반도서 퍼져나간 항아리곰팡…
박형준 부산시장, 미국·파나…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
하르키우 패배로 줄어든 푸틴…
테슬라, 인간형 로봇 공개 …
포레스텔라, 내달 수원서 야…
블랙핑크 '셧 다운' 뮤비 …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