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마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뉴스투데이 파나마
 
 
한국소식 l 파나마소식 l 글로벌소식 l 사설·칼럼 l 구인구직 l 벼룩시장 l 자유게시판 l 이민     파나마 한인업소록  
로그인 l 회원가입
 
 

홈 > 한국소식
무속인과 약혼한 노르웨이 공주, 왕실 직책 포기
약혼자 듀렉 베넷과 대체의학 사업 집중
에디터 기자   l   등록 22-11-09 10:02

본문

마르타 루이세 노르웨이 공주와 약혼자 듀렉 베넷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무속인과 약혼한 마르타 루이세(50) 노르웨이 공주가 대체의학 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왕실 직책을 포기했다고 8일(현지시간) 영국 가디언 보도했다.

노르웨이 왕실은 이날 성명을 통해 "공주가 현재로서는 더이상 왕실을 대표하지 않게 됐다"면서 "하랄드 5세 국왕의 뜻에 따라 공주로서의 작위는 유지한다"고 밝혔다.

루이세 공주는 하랄드 5세 국왕의 장녀로 지난 6월 스스로를 주술사라고 주장하는 미국인 듀렉 베렛(47)과 약혼했다.

'할리우드의 영적 지도자'를 자처하는 베렛은 2019년 사람들이 암에 걸리는 것은 행복하지 않기 때문이라는 등의 주장을 늘어놓는 책 '스피릿 해킹'을 발간해 논란을 일으켰다. 그는 자신의 코로나19 극복에 도움을 줬다고 주장하면서 메달을 판매하기도 했다.

이에 대한 비난이 일자 루이세 공주는 그해 공주로서의 작위를 상업적으로 사용하지 않겠다고 공표했다.

루이세 공주 또한 신비주의에 경도돼 한때 죽은 이의 영혼을 볼 수 있고 천사와 소통할 수 있다는 등의 주장을 펼치기도 했다.

노르웨이 왕실은 공주의 직책 포기 결정에 대해 "(그들의) 상업활동과 왕실을 구분하는 경계선을 더 명확히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왕실은 "노르웨이 보건당국에 깊은 신뢰를 갖고 있다"며 의학지식과 과학적 연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PAF20221014160901009_P2.jpg


마르타 루이세 노르웨이 공주와 듀렉 베넷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루이세 공주는 그러나 성명에서 "좋은 삶과 신체적·정신적 건강의 요소들을 연구보고서 하나로 요약하기는 쉽지 않다"며 "영성과 친밀감, 요가와 명상 등이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다만 "사적인 한 사람으로서의 나와 왕실의 일원으로서의 나를 구분 짓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느꼈다"며 자신의 견해를 누군가가 대신 답변해주길 원치 않는다고 밝혔다.

하지만 공주와 왕실을 보는 대중의 시선은 차갑다.

지난 9월 설문조사에 따르면 노르웨이 국민의 17%가 왕실에 대해 부정적으로 평가했으며, 대부분이 루이세 공주와 남편 베렛을 그 이유로 꼽았다고 가디언은 전했다.

 

ⓒ 뉴스투데이 파나마(https://www.newstodaypanam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美 오미크론 하위변이 XBB…
블랙핑크 '뚜두뚜두' 뮤직비…
"아동 비만, 공격적 치료해…
K팝·K드라마 다음은?
코로나에 바뀐 美 교육관
에이티즈, 빌보드 메인 앨범…
작년 K팝 국내 '음반킹' …
호주·뉴질랜드 4분기 물가상…
우크라 지원 지지 여론 계속…
BTS 콘서트 실황 영화, …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 (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정책 (책임자 : 노은정)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광고문의| 모바일버젼
주식회사 누에바스타 |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로 112 | info@nuevastar.com
사업자등록번호 : 415-87-01731 | 발행인 : 김홍석 | 편집인 : 김홍석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노은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은정
등록일 : 2020년 05월 8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53100| 대표전화 : 070-4786-3953 | FAX 02-6205-6016
© Copyright 2020 NEWSTODAY PANAMA All Right Reserved